엔씨소프트 유니버스, 글로벌 2,000만 다운로드 돌파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엔씨소프트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엔씨소프트(이하 엔씨)의 글로벌 팬덤 플랫폼 유니버스가 출시 후 약 10개월 만에 글로벌 다운로드 2,000만 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유니버스는 지난 1월 134개국에 동시 출시한 후, 현재 서비스 국가를 233개국까지 늘리며 글로벌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월간 활성 이용자는 약 440만 명(지난 10월 기준), 해외 이용자 비중은 89%에 달한다.


유니버스는 독자적인 콘텐츠와 기술 기반의 다양한 기능을 선보이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출시 후 총 5,122개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공개했으며, 누적 조회수는 2,146만 회를 기록했다.


엔씨는 지난 2월 개최한 온라인 라이브 콘서트 유니-콘을 시작으로 팬파티, 쇼케이스, 라이브콜 등 다양한 콘셉트의 온∙오프라인 행사를 총 28회 열었다. 강다니엘, 몬스타엑스, 더보이즈 등 아홉 팀의 아티스트와 함께 한정판 NFT 굿즈를 공개하기도 했다.


현재 유니버스에 참여 중인 아티스트는 총 30팀이다. 11팀으로 출시해 약 1년 만에 참여 아티스트 수가 3배 늘었다. 


콘텐츠 제휴를 통해 MBC '아이돌 라디오 시즌2', Mnet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 JTBC '싱어게인2' 등 프로그램의 플래닛도 만나볼 수 있다.


엔씨는 2,000만 다운로드를 기념해 유니버스 시상식을 진행한다. 인기 플래닛, 인기 콘텐츠 FNS, 소통왕 프라이빗 메시지 소통왕을 선정하고, 아티스트의 수상 소감 영상도 함께 공개한다.


클랩 이벤트, 시상식 영상 이벤트, FNS 축하 메시지 등 다양한 이벤트도 동시에 열린다. 각종 이벤트와 유니버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