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원썬, '쇼미10' 만큼 재밌는 힙합 서바이벌 '방구석 래퍼' 론칭

인사이트사진 제공 = youtube '원썬 Sakkiz''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래퍼 원썬이 랩 서바이벌 프로그램 '방구석 래퍼'를 론칭한다고 밝혔다.


원썬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원썬 Sakkiz''를 통해 '방구석 래퍼'의 모집 티저를 공개했다. 


상금과 음원 제작 및 활동 자격을 놓고 겨루는 '방구석 래퍼'는 성별, 나이, 국적에 상관없이 힙합을 사랑하는 재야의 고수들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단 주 사용언어는 한국어로 제한된다.


인사이트YouTube '원썬 Sakkiz''


원썬은 매주 'Show Me The Money 10'의 리뷰 영상을 통해 심사위원을 방불케 하는 냉철한 리뷰를 선보이며 누적 조회 수 1,000만 뷰를 기록하는 등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뒤이어 직접 기획부터 참여하는 본 프로젝트가 공개되자, 힙합 팬들은 바라던 콘텐츠라며 큰 기대감을 나타내고 있다.


또한 'Show Me The Money', '언프리티 랩스타', '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더 지니어스' 등의 제작사인 이미지나인컴즈가 제작에 참여, 서로의 경력과 노하우를 콜라보하여 전문성과 대중성을 극대화시킨 본격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리얼 힙합 서바이벌 게임 '방구석 래퍼'는 지난 1일부터 2022년 1월 15일까지 공식 메일을 통해 참가자를 모집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