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메코 개선 성명서 냈는데..." 시상식 참여한 송지효에 밑단 풀어진 코트 입혀 화난 팬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송지효가 상태가 좋지 않은 옷을 입고 시상식에 참석하자 팬들이 뿔났다.


지난 2일 서울 강서구 KBS 아레나홀에서서는 '2021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이하 2021 AAA)가 개최됐다.


이날 송지효는 본 시상식에 앞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가졌다.


송지효는 시원한 이목구비가 돋보이는 숏컷에 커다란 링 귀고리를 포인트로 매치해 '멋쁨'을 폭발시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하지만 팬들의 시선은 코트 하단에 쏠리고 말았다. 밑단이 풀려 있어 미관상 좋지 않았던 탓이다.


몇 시간 뒤에 진행된 시상식에서도 여전히 옷이 같은 상태를 유지하고 있자 팬들은 "제대로 체크도 안 하고 입힌 거냐"라며 쓴소리를 뱉었다.


팬들의 분노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달 28일 이들은 '배우 송지효의 스타일링 개선을 촉구한다'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내놨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팬들은 "송지효의 스타일링에 대한 불만 및 문제 제기는 팬들 사이에서 꾸준하게 거론돼 왔다. 그동안 송지효를 담당하는 스태프들이 배우와 사적으로 친하며 팬들의 요구를 일방적으로 강요할 수 없다는 생각에 공동행위를 삼갔다"라며 곧 개선될 거라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작년부터 배우 송지효의 스타일링에 대한 부정적인 기사가 포털에 자주 오르내리고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스타일링이 아쉬운 연예인으로 매번 송지효가 거론되는 상황이 지속됐다"라며 더 이상 이를 좌시할 수 없다는 결론에 도달했다고 알렸다.


팬들은 실력 있고 경험 많은 스타일리스트로 교체해 송지효에게 유행에 맞는 트렌디한 옷을 입혀줄 것을 요구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