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3일)은 배우 故 차인하가 세상을 떠난 지 '2주기' 되는 날입니다

인사이트Instagram 'chainha_715'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오늘(3일)은 신인 배우 차인하가 세상을 떠난 지 2주기가 되는 날이다.


지난해 故 차인하는 MBC '하자있는 인간들'에 출연 중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017년 영화 '내 마음 깊은 곳의 너'로 데뷔한 차인하는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U로 활동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그 후 인기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사랑의 온도', '기름진 멜로'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다졌다.


인사이트뉴스1


하지만 안타깝게도 그는 MBC '하자있는 인간들'에 주원석 역으로 출연 중 27세로 짧은 생을 마감했다.


그는 사망 전날에도 팬들에게 "감기 조심하세요"라며 따뜻한 인사를 건넨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했다.


드라마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오연서는 그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고인을 향한 그리움을 전하기도 했다.


예상하지 못한 비보에 많은 팬들과 동료 배우들도 깊은 애도의 뜻을 전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사이트Instagram 'chainha_715'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