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우 좋아하는 여친 위해 껍질 잘 까는 방법 연습해온 '사랑꾼' 남성

인사이트새우 좋아하는 여친 위해 껍질 까주는 남성 / hk01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새우를 좋아하는 여자친구를 위해 새우 까는 법을 공부한 사랑꾼 남성의 사연이 설렘을 안긴다.


27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hk01'에는 새우를 잘 까는 방법을 연습하는 남성의 모습이 전해졌다.


대만 여성 A씨는 남자친구와 7년째 연애하고 있다.


최근 A씨는 남자친구와 식당에 갔다가 그의 달라진 모습을 발견하고 함박웃음을 지었다.


인사이트새우 좋아하는 여친 위해 껍질 까주는 남성 / hk01


A씨는 새우를 보고 연애 초반이 생각났다. 남자친구가 새우 껍질을 잘 벗기지 못해 낑낑대는 모습이 기억난 것이다.


그녀는 새우를 먹고 싶었지만, 손이 다쳐 껍질을 깔 수 없는 상황이었다.


연애 초반 남자친구의 모습을 떠올리니 너무 안쓰러워 부탁도 하지 않고 있었다.


그런데 이때 남자친구가 새우를 덥석 집더니 재빠르게 머리, 껍질 등을 제거하는 데 성공했다.


인사이트새우 껍질 까는 남성 자료 사진 / Gamek


새우를 좋아하는 여자친구를 위해 그동안 껍질을 잘 까는 방법을 연습해왔던 것이었다.


그의 스윗한 행동은 A씨를 온종일 웃음 짓게 했다.


'사랑꾼' 남자친구를 자랑하는 A씨의 사연에는 부럽다는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