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주정 부리는 만취 여성 '머리채' 잡고 흔든 부산 경찰관 '대기발령'

인사이트YouTube


[뉴스1] 이유진 기자 = 부산 번화가에서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만취한 여성의 머리채를 잡고 흔드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다.


부산경찰청은 서면지구대 소속 A경찰관에 대해 대기발령 조치 후 감찰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공개된 유튜브 영상과 경찰에 따르면 지난 4일 저녁 부산 부산진구 서면 한 거리에 만취한 여성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경찰관 2명이 출동했다.


술에 취해 몸을 가누지 못하던 이 여성은 경찰관의 제지에 응하지 않고 경찰관을 향해 팔을 휘두르며 때리려고 한다.


이에 경찰관 중 한명이 만취 여성의 머리채를 잡고 흔들었다.


영상에서 유튜버는 "만취 여성이 먼저 경찰관의 뺨을 때렸고, 경찰관이 이 여성의 머리채를 잡고 흔들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아무리 술에 취한 여성이 먼저 잘못된 행동을 했더라도 경찰관의 대응방식이 적절하지 못했다는 지적이 나왔다.


경찰 관계자는 "만취 여성을 제지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대응이 확인돼 파악 중이다”며 “감찰 조사를 진행해 엄정히 조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