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루 측, 라디오 생방 중 욕설 논란에 "드릴 말씀 없다"

인사이트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신기루 측이 라디오에서 욕설을 한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24일 뉴스엔은 신기루 소속사 에스드림이엔티 측과의 전화 통화 내용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소속사 측은 논란에 관해 "드릴 말씀이 없다"라고 말했다.


신기루 본인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 대해서도 재차 입장이 없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진다.


인사이트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소속사 측은 논란에 대해 조심스럽게 대응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신기루는 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해 욕설 및 음담패설을 해 논란이 일었다.


이 과정에서 박명수는 "공영 방송에서는 그러면 안 된다"고 말하며 신기루를 자제시키기도 했다.


방송은 약 1시간가량 진행되는 생방송이었고, 시청자들의 불만이 이어졌다.


신기루는 긴 무명 시절 끝에 거침없는 입담으로 주목을 받으며 활발히 방송활동을 하고 있다. 


인사이트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