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비슷한 부분 많아 '결혼'해도 안 싸울거 같은 박신혜X최태준 공통점 6가지

비슷한 점이 많아 결혼 후에도 행복한 가정을 꾸릴 거 같은 박신혜와 최태준의 공통점을 함께 알아보자.

인사이트(좌) JTBC '시지프스 : the myth', (우) SBS '수상한 파트너'


[인사이트] 나소희 기자 = 4년 넘는 시간을 연인으로 함께한 배우 박신혜와 최태준이 내년 1월에 부부의 연을 맺는다.


박신혜(32)와 최태준(31)은 지난 2018년 연인 사이임을 인정하며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연예계 데뷔 이후부터 절친한 사이를 이어오다가 연인으로 발전하게 됐다. 박신혜와 최태준은 '찰떡 케미'를 자랑할 만큼 수많은 공통점을 가져 눈길을 끈다.


비슷한 점이 많아 결혼 후에도 싸우지 않고 행복한 가정을 꾸릴 거 같은 두 사람의 공통점을 함께 알아보자.


1. 꼬꼬마 시절 연예계에 입문한 아역 배우 출신이다


인사이트SBS '천국의 계단'


인사이트SBS '피아노'


박신혜는 2003년 13살의 나이에 가수 이승환 '꽃'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연예계에 입문했다.


이후 그는 SBS '천국의 계단' 한정서(최지우 분)의 아역부터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길을 걸어왔다.


11살에 배우를 시작한 최태준은 SBS '피아노'에서 이경호(조인성 분)의 아역으로 출연했다.


이처럼 두 사람은 어린 나이에 아역 배우로 데뷔해 같은 길을 걸어왔기에 힘들었던 이야기를 함께 나눌 수 있는 사이가 된 것으로 보인다.


2. 중앙대 연극영화학과 동문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네이버


박신혜와 최태준은 많은 연예인들이 나온 중앙대학교 연극학과를 졸업했다.


캠퍼스에서 박신혜는 08학번, 최태준은 09학번으로 선후배 사이로 만났다.


두 사람은 같은 학과이기에 함께 수업을 듣고 동료로서 어울리면서 절친한 사이가 됐다. 지인도 많이 겹칠 것으로 보인다.


같은 학교를 나와 친분이 두터워진 박신혜와 최태준은 이후 친구로서 관계를 이어왔다.


3. 볼링에 진심인 운동 마니아다


인사이트SBS '강심장'


인사이트MBC '우리 결혼했어요'


박신혜는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볼링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부모님이 좋아해 자신도 볼링을 좋아하게 됐다면서 "차에 항상 볼링 가방이 실려있다"라고 밝혔다.


최태준 역시 연예계에서 '볼링마니아'로 유명하다. 


그는 손호영이 이끄는 연예인 볼링단 '팀원' 멤버로 활동할 정도로 뛰어난 볼링 실력을 겸비했다.


4. 사람들과 어울리는 걸 좋아하는 '인싸'다




박신혜는 같은 작품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들과는 친분을 항상 유지할 정도로 '인싸' 성향을 갖고 있다.


실제로 박신혜는 이홍기, 류준열, 이종석, 강하늘, 유리 등 많은 인맥을 자랑하기도 했다.


최태준도 사람들과 어울리는 걸 좋아해 다양한 모임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는 조보아, 지코, 지창욱, 이성경 등과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


5. 쉬는 날 반려묘와 함께 하는 냥이 집사다




박신혜와 최태준은 고양이를 키우고 있다는 공통점도 있다.


박신혜는 종종 자신의 SNS를 통해 반려묘 해리와 달이와의 일상을 공개하며 애정을 뽐낸다. 그는 고양이와 함께 노는 사진과 영상 등을 올리면서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최태준도 과거 SNS에 고양이와 똑같은 포즈를 한 사진을 올리며 '냥이 집사'라는 사실을 알렸다.


특히 최태준은 2017년 싱글즈 화보 인터뷰에서도 이상형으로 고양이를 좋아하는 사람을 꼽기도 했다.


6. 못 말리는 장난꾸러기다




장난을 많이 치는 성격이라는 점도 박신혜와 최태준의 닮은 점이다.


박신혜는 작품을 촬영할 때마다 메이킹에 배우들과 장난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JTBC '시지프스 : the myth' 촬영 당시 조승우와 장난치는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최태준은 2014년 OBS '독특한 연예뉴스'에서 "실제로는 장난꾸러기다"라고 밝혔다. 그는 모든 스태프들이 인정할 정도로 장난기가 많다면서 '사랑해'라는 말도 잘하지 못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