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유연석, 피부병 걸릴 정도로 학대 당했던 '유기견' 또 입양하며 선한 영향력 전파 (영상)

배우 유연석이 '애린원'에서 구조된 유기견 리타를 입양하며 선한 영향력을 행사했다.

인사이트YouTube '유연석의 '주말연석극''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유연석이 '개들의 지옥'이라 불린 애린원에서 구조된 유기견 리타를 입양하며 선한 영향력을 행사했다.


지난 20일 유연석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유기견이었던 리타를 입양하는 절차를 공개했다.


우연히 SNS를 하다가 리타라는 강아지를 알게 됐다는 유연석은 직접 입양하기 위해 보호소 '더봄 센터'를 찾아갔다.


리타는 학대가 이뤄지던 악명 높은 사설 보호소 '애린원' 출신이다. 사람에게 버려져 상처를 받은 리타는 그곳에서도 잔인한 학대를 당하고 있었고, 그 탓에 심각한 피부병까지 앓게 됐다. 다행히 동물권단체 카라를 통해 구조되며 지옥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유연석의 '주말연석극''


리타는 생각보다 밝고 건강했다.


새로운 주인인 유연석을 만나자마자 리타는 꼬리를 흔들며 반갑게 뛰어왔다.


유연석은 그런 리타를 연신 쓰다듬어 주며 감동받아 했다. 사람에게 여러 번 상처를 받았는데도 자신에게 마음을 열어준 게 고마웠던 것이다.


유연석은 "너무 사랑스러웠다. 첫 만남에 홀딱 빠졌다"라며 입양을 결정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유연석의 '주말연석극''


큰 책임감을 갖고 많이 힘들었을 리타를 돌보기로 한 유연석. 유기견에게 새 삶을 선물해 주기로 한 그의 멋진 결정에 많은 팬들이 박수를 보내고 있다.


한편, 유연석의 유기견 입양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이미 몰티즈 종인 유기견 비니를 키우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유연석은 최근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라는 운동을 전개하고 있는 동물권 단체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유튜브에 입양 사실을 공개한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YouTube '유연석의 '주말연석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