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배달하던 오토바이 기사, 오르막길에서 뒤로 밀린 1톤 트럭에 치여 사망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음식 배달 오토바이 운전자가 오르막길에서 뒤로 밀린 1톤 트럭에 치여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9일 금천경찰서에 따르면 전날(18일) 저녁 7시 10분께 서울 금천구 독산동 주택가의 한 도로에서 1톤 트럭이 뒤로 밀려 뒤따라오던 배달 오토바이 운전자를 덮쳤다.


이 사고로 음식 배달 기사 50대 남성이 현장에서 숨졌다.


서울 금천경찰서는 50대 트럭 운전자 A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의 트럭에는 공사용 모래와 건축자재 등이 실려있었다.


사고가 일어난 곳은 주택가 이면도로로 경사가 심하고 차가 다니기에 비좁은 골목길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당시 음주나 과속, 신호위반 등은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화물차에 모래, 건축자재 등이 실려있는 상황에서 오르막길을 경사가 심해 순간적으로 뒤로 밀려 오토바이를 덮친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