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스우파 요청에 신곡 '콜드 블러디드' 하루 만에 완성"...모든 크루에 안무 시안비 지급

인사이트YouTube 'Mobidic'


[인사이트] 김재유 기자 = 가수 제시가 '스우파' 신곡 '콜드 블러디드 (Cold Blooded) 안무 창작 미션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모비딕에는 '제시의 쇼!터뷰' 방송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방송에는 최근 종영한 '스트릿 우먼 파이터'(스우파)의 댄스 크루 YGX가 출연했다.


인사이트YouTube 'Mobidic'


"제시 신곡 미션을 받았을 때 어땠냐"는 질문에 YGX 리더 리정은 "제시 미션이 있고 혼성 미션이 있었다"며 "우리는 사실 혼성 미션이 메인이니까 더 신경썼다. '콜드 블러디드' 안무를 하루 만에 만들었다"고 밝혔다.


그러자 제시 또한 두 미션이 동시에 진행되는지 몰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거 사람들 정말 다 알아야 돼"라며 "나도 하루 만에 곡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YouTube 'Mobidic'


제시는 "내가 살다 살다"라며 울컥(?)하는 모습도 보였다.


리정은 제시 측으로부터 모든 '스우파' 댄스 크루들이 '콜드 블러디드'의 안무 시안비를 받았다는 사실도 밝혔다.


이에 대해 제시는 "거기에다 나는 뮤직비디오에 안 나가려고 했다"며 "'스우파' 댄서들이 더 빛났으면 싶었다"고 말하며 또다시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