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에 'PT' 제대로 받고 실시간으로 '안색' 안 좋아지는(?) 전소미 (영상)

인사이트

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인사이트] 나소희 기자 = 가수 전소미가 김종국에게 PT를 받고 넋 나간 표정을 지어 웃음을 유발했다.


지난 28일 김종국의 유튜브 채널에는 '노래 말고 운동으로 울리는 한 남자 (feat. 전소미)'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김종국은 "오늘 최초로 출장을 나왔다"면서 전소미의 소속사인 더블랙레이블을 찾았다.


그는 전소미에게 계단을 활용한 근력, 유산소 운동을 할 거라고 알렸다. 


인사이트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김종국은 바로 전소미를 회사 계단으로 데려가 2칸씩 계단을 오르게 하며 스쿼트를 시키는 등 가볍게(?) 운동을 시작했다.


처음 김종국과 만났을 때 환한 미소를 드러냈던 전소미는 계속되는 운동에 지치는지 점점 표정이 굳어졌다.


운동 후 김종국이 계단 오르기를 3번 반복해야 한다고 조언하자 전소미는 "눈 초점이 안 잡힌다"라고 토로했다.


전소미는 커피를 마시기 위해 다시 한번 계단 운동을 하게 되자 김종국에게 "힘들다"면서 피로를 호소했다.


인사이트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이를 본 김종국은 전소미의 넋 나간 모습에 웃음을 터트렸다.


그는 힘들어하는 전소미에게 칭찬으로 힘을 실어주며 운동을 끝까지 하게 만들었다.


운동이 다 끝난 후 김종국은 소파에서 커피를 마시면서 구독자들에게 "외국에서 톱 모델들이 많이 하는 운동"이라면서 계단 운동을 추천했다.


김종국의 말을 듣던 전소미는 눈의 초점을 잃은 채 "하지만 계단 오르다가 진짜 천국 갈 수도 있다"면서 남다른 운동 소감을 전해 웃음을 안겼다.


인사이트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전소미는 입술까지 하얘지면서 얼굴이 핼쑥해진 모습을 보여줘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는 자신의 아버지도 운동을 좋아한다면서 김종국에게 전하며 "태풍이 많이 오던 날에 아빠와 등산을 갔다"라고 알렸다.


김종국은 전소미의 아버지가 자신의 타입이라면서 나중에 함께 운동했으면 하는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전소미는 29일 오후 6시 첫 정규 앨범 'XOXO'로 컴백한다.


YouTube '김종국 GYM JONG KOO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