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코스테 X 피너츠' 두 아이콘의 만남

인사이트사진 제공 = 라코스테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라코스테가 세계적으로 유명한 찰스 슐츠의 연재 만화 '피너츠'와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찰스 먼로 슐츠'가 그린 미국의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애니메이션 피너츠는 1950년에 처음으로 등장했다. 사랑스러운 강아지와 천진난만한 장난꾸러기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피너츠는 전 세계 어린이와 어른까지, 모두에게 사랑받으며 오랜 기간 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친구가 되어준 만화이다.


라코스테와 피너츠의 세 번째 만남인 이번 FW 시즌 콜라보레이션은 피너츠의 캐릭터들을 담은 레디 투 웨어와 풋 웨어, 액세서리를 선보여 아이는 물론, 어른까지 온 가족을 위한 유쾌한 토탈 컬렉션을 완성했다.


폴로 원피스와 후디, 스웻셔츠, 팬츠 등의 의류 컬렉션과 풋 웨어 및 레더굳, 액세서리까지 다양한 아이템을 선보인다. 


인정 많은 '찰리 브라운'과 사랑스러운 비글 '스누피', 작은 새 '우드스탁', 그리고 늠름한 '루시'까지 피너츠의 캐릭터들은 라코스테 컬렉션에 등장하여 테니스를 치거나, 인생의 의미 있는 대화를 나누고 있다. 여기에 라코스테와 피너츠의 공통된 가치인 인간미, 유머, 창의성, 열정을 담아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스포츠웨어와 원마일웨어 등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것은 물론, 커플룩과 패밀리룩으로도 연출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시대의 증인이자 진정한 팝 컬처 아이콘인 두 브랜드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라코스테 X 피너츠 컬렉션은 내일(27일)부터 전국 라코스테 매장과 온라인 스토어인 디지털 플래그십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