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전 여친 "서로 오해한 부분이 있어, 그분에게 사과 받아" (전문)

인사이트솔트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혼인 빙자, 낙태 종용 등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을 폭로했던 전 여자친구가 돌연 원글을 수정했다.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왔던 '대세 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게시물에 새로운 내용이 추가됐다.


내용에서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 A씨는 원글 상단에 "제 글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의도치 않은 피해를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라며 내용을 일부 수정했다.


그는 "저와 그분 모두 진심으로 사랑했던 시간이 있는데 저의 일부 과격한 글로 인해 한순간 무너지는 그의 모습에 저도 마음이 좋지 않다"고 밝혔다.


인사이트tvN '갯마을 차차차'


이어 "그분에게 사과받았고, 서로 오해한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며 "더이상 사실과 다른 내용이 알려지거나 저나 그분의 이야기가 확대 재생산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A씨는 "이번 일로 많은 분들께 큰 피해를 드린 것 같아서 마음이 무겁다"며 "이 글은 곧 내리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선호는 20일 오전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자신에게 불거진 논란에 대해 직접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솔트엔터테인먼트


그는 "저는 그분과 좋은 감정으로 만났다. 그 과정에서 저의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그분에게 상처를 줬다"고 사죄했다.


이어 "그분과 직접 만나서 사과를 먼저 하고 싶었으나 지금은 제대로 된 사과를 전하지 못하고 그 시간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라며 "이 글을 통해서라도 그분께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고 고개를 숙였다.


김선호는 "실망감을 드려서 죄송하다. 부족한 저로 인해 작품에 함께한 많은 분들과 모든 관계자분들께 폐를 끼쳐서 죄송하다. 상처 받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하 A씨 글 전문


제 글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의도치 않은 피해를 드린 것 같아 죄송합니다.


저와 그분 모두 진심으로 사랑했던 시간이 있는데 저의 일부 과격한 글로 인해 한순간 무너지는 그의 모습에 저도 마음이 좋지 않습니다. 그분에게 사과 받았고, 서로 오해한 부분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더 이상 사실과 다른 내용이 알려지거나 저나 그분의 이야기가 확대 재생산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이번 일로 많은 분들께 큰 피해를 드린 것 같아서 마음이 무겁습니다.


이 글은 곧 내리겠습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