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에 253억원 투자해 1조 벌었다"

인사이트블룸버그


[뉴스1] 박형기 기자 = 넷플릭스가 '오징어 게임'에 2140만 달러(약 253억원)를 투자해 약 9억 달러(1조원) 이상의 수익을 올릴 전망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넷플릭스가 작성한 내부 보고서를 입수해 이같이 전했다.


넷플릭스는 내부 보고서에서 오징어게임이 공개된 지 23일 만에 전세계의 시청가구가 1억3200만 가구였으며, 오징어 게임이 창출한 가치가 약 9억 달러에 달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넷플릭스는 오징어 게임으로 인한 관련 수익이 8억911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산했다.


앞서 넷플릭스는 전세계 시청가구가 1억1100만 가구였다고 발표했었다. 내부 보고서는 발표치보다 2000만 가구 이상 많은 1억3200만 가구다.


넷플릭스의 주가는 오징어게임 출시 이후 약 7% 상승해 시총이 2781억 달러로 불었다.


월가에서는 이같은 실적을 바탕으로 4분기 실적전망도 상향 조정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넷플릭스는 개별 콘텐츠로 인한 영향력을 외부에 공개하지 않는다는 원칙 때문에 오징어 게임과 관련한 실적을 공식적으로 밝히지 않고 있지만 오징어 게임 대박으로 이같이 많은 수익을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