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영 "커플 유튜브 혼자 운영할 것...이유 나중에 말씀드리겠다" (영상)

인사이트YouTube '영평티비 YPTV'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개그맨 이세영이 수척해진 근황으로 당분간 혼자 유튜브 채널을 관리하겠다고 알렸다.


지난 14일 이세영은 일본인 남자친구와 함께 운영하던 커플 유튜브 채널 '영평티비'에 '영평티비의 앞으로에 대해서'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 검은색 반팔 티셔츠를 입은 이세영은 다소 수척해진 얼굴로 등장해 팬들의 걱정을 불렀다.


그는 "오늘은 여러분께 드릴 말씀이 있어서 카메라를 켜게 됐다"며 "당분간 '영평티비'를 저 혼자 운영하게 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YouTube '영평티비 YPTV'


이세영은 "잇페이짱이 나쁜 일이 생겼거나 건강이 안 좋아지거나 하는 문제는 아니기 때문에 그 점에 대해서는 걱정 안 하셔도 될 거 같다"고 남자친구를 언급했다.


그러면서도 이세영은 "이유에 대해서는 다른 영상을 통해 말씀드릴 생각"이라며 이유는 말을 아꼈다.


마지막으로 그는 "당분간은 저 혼자 운영을 하는데 빈자리, 부족함 없이 더 재밌고 웃긴 영상으로 돌아오도록 하겠다. 앞으로도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세영은 일본인 남자친구와 지난 2019년부터 공개 열애 중이다.


인사이트YouTube '영평티비 YPTV'


이세영은 예능 프로그램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자친구와 내년 결혼 계획을 밝힌 바 있다.


구독자 29만여 명의 보유한 '영평티비'는 이세영과 남자친구의 이름을 한 글자씩 따서 만든 유튜브 채널이다.


그동안 '영평티비'는 깜짝 카메라, 브이로그 등의 콘텐츠를 게재해오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이세영이 유튜브 채널에 갑작스러운 변화를 밝히며 그 배경이 관심이 쏠리는 상황이다.


인사이트YouTube '영평티비 YPTV'


인사이트Instagram 'seyoung_1408'


YouTube '영평티비 YP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