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당 사장 망하게 하려 일부러 고객 음식에 '잡초 테러'해 배달한 라이더

인사이트bomb01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식당 사장을 망하게 하려고 길에서 잡초를 뽑아 고객의 음식에 넣는 라이더가 있어 충격을 준다.


지난 12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bomb01은 한 라이더가 식당을 망하게 하려는 목적으로 일부러 길에서 뜯은 잡초들을 음식에 집어넣어 테러를 한 소식을 전했다.


대만 타이중에서 식당을 운영하고 있는 한 사장은 "배달 대행업체 라이더가 일부러 우리 식당 음식에 잡초를 집어넣었다"라고 말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길가에서 뜯은 듯한  잡초들이 음식에 섞여 있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bomb01


이 라이더는 음식에 잡초 테러를 했을 뿐만 아니라 고객들에게 음식을 전달해 주며 "이 집 위생적이지 못하다", "부엌이 더럽다" 등의 악의적인 발언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음식에 테러를 하고 악의적인 소문을 내는 라이더 때문에 해당 식당은 큰 피해를 입었다.


실제 배달 앱에는 라이더의 잡초 때문에 음식에 이물질이 들어갔다는 리뷰들이 있어 식당 영업에 지장을 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라이더가 속해 있는 배달 앱을 피해를 입은 고객들에게 보상을 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해당 라이더가 도대체 왜 식당 사장에게 악의적인 행동을 하는지에 대한 정확한 이유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고 있다.


이제 막 개업한 지 두 달 밖에 되지 않은 해당 식당 주인은 라이더의 이 같은 알 수 없는 행동 때문에 괴로움을 토로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