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감든 말든, 초점 나가든 말든"...셀카 연사 화끈하게 싹 올려버린 '쏘쿨' 이정재

인사이트Instagram 'from_jjlee'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배우 이정재가 동료가 어떻게 나오든 상관없이 찍은 셀프카메라 사진을 모두 공개하며 유쾌함을 뽐냈다.


8일 이정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미국 NBC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펄론' 관련 촬영을 위해 모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 박해수, 위하준, 정호연과 셀프카메라를 찍은 이정재를 볼 수 있다.


이들은 환한 미소를 띠며 독보적 비주얼을 자랑한 가운데, 이정재가 올린 사진들의 웃긴 점에 누리꾼들이 주목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from_jjlee'


이정재는 연사로 찍은 듯 박해수가 움직이는 과정이 담긴 사진을 빠짐없이 올렸다.


그중에는 박해수가 눈을 감은 모습도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정재는 위하준의 얼굴 초점이 맞지 않는 사진, 정호연이 'V' 포즈를 위해 손을 이동하느라 흔들린 사진까지 모두 공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from_jjlee'


이를 본 누리꾼들은 "주변인들 컨펌 따윈 없다", "뭘 좋아할지 몰라 다 준비했다", "인스타그램 적응하느라고 바쁘다"라며 폭소했다.


한편 이정재는 '오징어 게임'의 전 세계적인 인기 속에 최근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해 팬들을 환호케 했다.


그는 1주일도 안 돼 팔로워 약 250만 명을 모으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from_jjle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