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기, '우리 이혼했어요' 이어 '돌싱글즈' 출연하고 싶다 고백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전 부인 유깻잎과 함께 출연해 재결합 의사를 밝혔던 유튜버 최고기.


그가 돌싱 남녀가 동거를 해보는 프로그램인 MBN '돌싱글즈'에도 출연하고 싶다는 의사를 드러냈다.


14일 최고기는 아프리카TV 채널 '고기'를 통해 생방송을 진행했다.


최고기의 방송에는 '돌싱글즈'에 출연했던 배수진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배수진은 '돌싱글즈'에서 최준호와 동거 생활까지 했으나, 아이 양육이라는 현실의 벽을 넘지 못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각자 혼자 살고 있는 최고기와 배수진은 연애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최고기는 "저는 지금은 없다. 최근에 현타가 많이 왔다. 누구랑 지내는 것 자체가 시간 낭비인 것 같다"라고 전했다.


반면 배수진은 "저는 좋은 사람이 있으면 연애하고 싶다. 연애는 나쁜 게 아니지 않냐"라며 새로운 사람을 만나고 싶다는 의사를 나타냈다.


두 사람은 이상형에 대한 이야기도 나눴다.


최고기는 "얼굴을 안 보는 사람이 있냐?"라며 외모도 중요하다고 얘기했다.


인사이트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그러나 배수진은 "저는 얼굴을 잘 안 본다. 이혼하고 나서는 안 본다. 예전에는 얼굴만 잘생기면 됐다"라며 내면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최고기는 배수진에게 이날 '돌싱글즈' 비하인드스토리를 듣고 흥미로웠는지 해당 프로그램에 대한 관심도 나타냈다.


그는 "언제든 섭외만 해주신다면 '돌싱글즈'에 나갈 생각이 있다. (다만) 친구 사귀러 갈 거다"라고 밝혔다.


이에 배수진은 "저도 처음에는 나갔을 때 제 이상형도 없고 잘 될 사람이 없을 것 같았다. 그런데 시간이 지나니까 그게 아니더라"라며 최고기에게 가벼운 마음으로 임할 수 없을 거라고 조언해 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ogichoi'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