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청년들이 식사한 테이블은 어느 쪽일까요?"...식당 알바생들 공감 폭발한 '뒷정리' 사진

인사이트TikTok 'sallymander_'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젊은 세대와 기성 세대의 차이'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이 논란이 되면서 누리꾼들의 갑론을박이 펼쳐졌다.


지난 13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데일리닷'은 최근 한 틱톡 계정에 올라온 영상을 소개했다.


해당 영상은 미국 캘리포니아에 사는 한 여성 틱톡커가 최근 올린 것으로 깨끗하게 정리된 테이블과 식사를 한 뒤 바로 자리를 뜬 듯 지저분한 테이블 모습이 함께 담겼다.


여성은 "젊은 세대와 기성세대가 식당에서 밥을 먹고 떠나는 방식의 차이를 비교했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TikTok 'sallymander_'


그는 자신이 왼쪽의 깨끗한 테이블에서 식사한 손님이었다며 아르바이트생이 치우기 편하게 치웠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오른쪽에 앉아있던 5~60대 기성 세대들은 뒷정리를 전혀 하지 않고 그대로 떠나버렸다고 지적했다.


해당 영상이 올라오자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젊은 사람들은 알바 경험도 있고, 대체로 착하고 매너가 좋다"고 평가했다.


레스토랑에서 일을 하고 있다는 한 누리꾼 역시 "2~30대 사람들은 민폐 끼치는 걸 싫어한다. 일이 얼마나 힘든지 공감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인사이트TikTok 'sallymander_'


젊은 세대가 각종 아르바이트 경험이 있기 때문에 타인을 배려하는 공감 능력도 크다는 것.


반면 일부는 "오히려 저렇게 치워주는 게 더 불편하다. 치우는 방식이 있는데 더 엉망이 된다"며 오히려 과한 배려가 불편하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이들은 "내가 할 일이기 때문에 하는 것이다. 건드리지 않는 것이 서로에게 배려라고 느껴진다"며 선을 그었다.


한편 해당 영상은 지난 9일 게시된 후 63만 회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하는 등 논란을 일으키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