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플러스, 11월 12일 한국 상륙해 '넷플릭스' 독주 막는다

인사이트영화 '어벤져스 : 엔드게임'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월트디즈니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의 한국 상륙일이 드디어 확정됐다.


8일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이하 디즈니)는 오는 11일 12일 한국에서 공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디즈니 측은 론칭 일정과 함께 "한국 구독자는 월 9,900원 또는 연간 9만 9천 원으로 디즈니플러스 오리지널부터 디즈니 클래식, 최신 블록버스터까지 영화, TV 시리즈, 다큐멘터리, 숏폼 영상 등을 관람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디즈니플러스는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디즈니 핵심 브랜드들의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제공하는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다.


인사이트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그중 국내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스타' 브랜드는 성인, 청소년, 가족을 아우르는 폭넓은 시청자 층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일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로 구성됐다.


ABC와 20세기 텔레비전, 20세기 스튜디오, 서치라이트 픽처스 등이 제작한 영화와 TV 프로그램들을 비롯해 독점으로 제공되는 오리지널 시리즈와 국내에서 제작되는 한국 콘텐츠도 '스타' 브랜드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또 오는 11월 12일부터 디즈니 플러스에서 '블랙 위도우' '어벤져스: 엔드게임' 등 마블 히어로 영화와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 등 영화 스타워즈 에피소드 전편, '라이온 킹', '알라딘', '겨울왕국' 등 디즈니 대표 애니메이션 및 실사 영화를 만날 수 있다.


인사이트디즈니플러스 '원스 어폰 어 스노우맨'


'몬스터 주식회사', '토이스토리 4' 등 픽사 대표 애니메이션을 비롯해 '고든 램지: 언차티드' 등 내셔널지오그래픽 다큐멘터리와 '데드풀', '그레이 아나토미' 등 스타 브랜드 영화·TV시리즈 히트작, '로키', '완다비전', '팔콘과 윈터솔저' 등 디즈니 플러스 오리지널 및 추후 공개될 다수의 국내 제작 콘텐츠도 즐길 수 있다.


디즈니플러스의 세력 확장에 넷플릭스, 웨이브, 티빙 등 토종 OTT가 벌이는 경쟁 판도에도 큰 변화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넷플릭스의 경우 '오리지널' 콘텐츠의 재미가 떨어지고 있다는 혹평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디즈니플러스가 넷플릭스의 독주를 막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