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제치고 '4강 진출' 확정짓자 준비해온 '세젤귀 세리머니' 선보인 한국 여자배구팀

인사이트KBS2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대한민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유럽 강호 터키를 제치고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반전에 반전을 거듭한 끝에 '승리'를 손에 쥔 선수들은 마치 약속이라도 한듯 해맑은 표정으로 같은 포즈로 세리머니를 선보여 전국민을 웃게 만들었다.


4일 오전 9시 일본 알미아케 아레나에서는 2020 도쿄 올림픽 배구 여자 8강전 '대한민국 대 터키' 경기가 열렸다.


이날 한국 여자배구팀은 터키에게 1세트를 내줬지만 2세트와 3세트를 가져오며 승기를 잡았다.


인사이트KBS2


피튀기는 혈전 끝에 승기를 잡았지만 4세트에서 다시 아쉽게 세트포인트를 내어주며 승부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마지막 5세트에서 양팀 선수들은 블로킹과 공격을 연이어 성공시키며 결투를 이어갔다.


그리고 마침내 먼저 경기의 승기를 잡은 한국 여자배구팀은 기세를 몰아 상대의 범실을 잘 활용하며 5세트를 따내는데 성공했다.


4강 진출을 확정 짓는 순간 선수들은 다함께 모여 울컥한 듯 포효했고, 이를 지켜보는 국민들 또한 함께 눈물을 훔쳤다.


인사이트KBS2


이어진 촬영에서 한국 배구대표팀 선수들은 마치 4강 진출을 예상(?)이라도 한듯 다같이 양쪽 손가락으로 4를 만들며 손을 교차하는 세리미러니로 승리를 만끽했다.


밝은 표정으로 승리를 만끽하는 선수들의 모습에 국민들은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준결승에 진출한 한국 여자배구팀은 브라질과 러시아올림픽선수단 중 승리한 팀과 오는 6일 금요일 결승 티켓을 놓고 접전을 펼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