멤버수만 '89명'인 일본 아이돌 그룹 AKB48서 코로나 '집단감염' 터졌다

인사이트Instagraqm 'akb48'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전 세계 연예계에도 비상에 걸렸다.


몇몇 유명 스타들 역시 코로나에 확진 됐다는 소식이 들려오고 있는 가운데 총 멤버수만 89명인 일본 여자 아이돌 그룹 'AKB 48' 멤버들이 코로나에 집단 감염됐다.


2일(현지 시간) 일본 매체 교도통신은 일본 걸그룹 'AKB48' 멤버 7명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소속사가 공식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1일 사이에 발열 증상이 나타나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았다.


인사이트코로나 확진 판정 받은 스즈키 유카, 사카구치 나기사, 토쿠나가 레미 / Instagram 'AKB 48'


인사이트코로나 확진 판정 받은 오오모리 마호 / Instagram 'maho_usagi'


감염이 확인된 멤버는 오오모리 마호, 쿠라노오 나루미, 사카구치 나기사, 나가노 세리카, 스즈키 유우카, 우에미 소라노, 토쿠나가 레미다.


AKB48는 2일부터 8일 사이에 예정된 공연과 이벤트를 취소했다.


AKB48의 소속사 측은 "걱정과 불편을 끼쳐 드린 것에 진심으로 사과한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qm 'akb48'


멤버 수만 89명에 달하는 아이돌 그룹에서 코로나 집단 감염이 발생하자 일본 현지 누리꾼들은 큰 충격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도쿄올림픽이 한창인 일본에서는 최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폭증세를 보이고 있다.


전날 기준으로 일본 전역에서 1만177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와 나흘 연속으로 1만 명대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