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끝내기 안타로 '4대3' 역전승한 대한민국 야구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올림픽 야구대표팀이 도미니카공화국과 막상막하의 실력을 겨루다 기적의 역전승을 했다.


1일 일본 요코하마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본선 1라운드에서 올림픽 야구대표팀은 도미니카공화국과 맞붙었다. 


이날 대표팀은 경기 초반 1대 1 스코어를 이어간 한국은 4회초에 다시 주도권을 뺏겼다. 


이의리가 훌리오 로드리게스에게 안타를 맞은데 이어 후안 프란시스코에게 투런홈런까지 허용하면서 1대 3으로 4회초를 끝냈다. 


인사이트KBS2TV


이후 좀처럼 주도권을 뺏어오지 못한 한국은 번번이 후속타를 만드는 데 실패했다. 


하지만 대타 최주환이 내야안타를 때린 후 대주자 김혜성이 도루에 성공, 무사 2루 찬스를 만든 한국은 박해민이 1타점 적시타를 터뜨려 본격적인 추격을 시작했다. 


한국은 양의지가 출루하지 못했지만, 계속된 2사 3루서 김현수가 이정후를 홈으로 불러들이는 1타점 적시타를 때렸다. 한국의 역전승을 이끈 끝내기안타였다. 이로써 한국은 최종 4대 3으로 짜릿한 역전승을 차지했다. 


패자부활전으로 몰릴 뻔한 위기서 벗어난 한국은 오는 2일 이스라엘과 대결한다. 이 경기에서도 이기면, 한국은 일본-미국 승자와 4강전을 치른다.


인사이트KBS2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