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유도' 조구함, 결승 진출…최소 은메달 확보

인사이트SBS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유도 중량급 간판 조구함(KH그룹 필룩스·세계랭킹 6위)이 결승전에 진출했다.


29일 조구함은 일본 도쿄 지오다구 일본 무도관에서 열린 유도 남자 100kg급 4강에서 포르투갈 조르즈 폰세카(세계랭킹 2위)와 경기를 펼쳤다.


이날 조구함은 정규시간 4분 중 16초를 남기고 조구함의 업어치기를 시도해 절반을 따냈다. 


결국 조구함은 남은 시간을 버텨내며 절반승을 거둬 결승행을 확정 지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시스


이로써 조구함은 한국 유도에 첫 금메달을 안길 기회를 얻었다. 조구함이 금메달 따낼 경우 한국 유도는 3개 대회 만에 금메달을 획득한다.


결승에 진출한 조구함은 한 번만 더 승리하면 금메달을 차지하게 된다.


조구함의 결승 상대는 일본의 울프 아론이다. 두 사람은 이날(29일) 6시 50분 금메달을 놓고 격돌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