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애'인 블핑 제니가 공개 응원하자 "손이 떨린다" 세상 행복해 한 황선우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한국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가 블랙핑크 제니의 응원을 받고 '성덕'이 됐다.


29일 제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경기 중인 황선우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제니는 사진과 함께 황선우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태그 하며 "저도 응원하고 있어요. 황선우 선수 파이팅"이라는 글을 남겼다.


인사이트Instagram 'jennierubyjane'


앞서 황선우는 한 인터뷰에서 "블랙핑크 제니랑 있지 예지를 좋아한다"라고 밝힌 바 있다.


취재진이 "이제 알아볼 수도 있겠다"라고 말하자 황선우는 "와, 그럼 정말 좋죠"라며 수줍은 미소를 지었다.


도쿄올림픽이 열리기 전에도 황선우는 블랙핑크의 응원을 받고 싶다고 인터뷰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채널A


제니가 올린 게시물을 본 황선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공유하고는 "손이 떨려요"라며 기쁜 마음을 전했다.


앞서 황선우는 '2020 도쿄올림픽' 남자 자유형 100m 준결승전에서 47초56으로 아시아 신기록을 세웠다.


29일 오전 열린 자유형 100m 결승전에서는 47초82로 종합 5위를 기록, 69년 만에 아시아인 최고 성적을 거뒀다.


황선우의 이번 대회 마지막 경기인 자유형 50m 예선은 오는 30일 오후 열린다. 


인사이트Instagram 'hwang.sunwoo'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