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비, 글로벌 시장 본격 진출…일본 사이트 정식 오픈

인사이트사진 제공 = 트렌비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트렌비가 일본 웹사이트 서비스를 정식 오픈하며 첫 해외시장 진출에 나섰다고 밝혔다.


트렌비는 자체 개발한 검색엔진 '트렌봇'을 통해 전 세계의 최저가를 찾아주고 단 한 번의 결제로 세계 각지에 있는 상품을 배송받을 수 있는 명품 플랫폼이다. 2017년 2월 첫 서비스 개시 이후 약 4년 만에 MAU 월간 활성 사용자 수가 450만 명, 월 거래액 200억 원을 달성했다.


트렌비는 국내 고속 성장을 이끈 경쟁력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아시아 명품 시장 규모 2위인 일본 공략을 본격화한다.


지난 5월 유로모니터가 발표한 조사에 따르면 일본은 아시아 태평양에서 두 번째로 규모가 큰 럭셔리 소비 시장으로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디지털 성장 전망이 조명되고 있다. 트렌비는 이번 일본 진출을 계기로 본격적인 해외 사업을 시작하며 글로벌 명품 쇼핑 플랫폼으로써 입지 공고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트렌비


박경훈 트렌비 대표는 "일본의 명품 시장 규모는 국내 대비 2배 이상의 수준이지만, 통상적으로 온라인 명품 구매는 개인 간 거래로만 진행되고 있어 정가품 우려가 불가피하다"라며, "이에 온라인 명품 시장 성장 가능성이 높은 일본을 첫 해외 진출 국가로 선택했으며 트렌비만의 독보적인 강점으로 꼽히는 정품 유통 프로세스를 통해 믿을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여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트렌비는 일본에서도 국내 서비스와 동일하게 제품 소싱부터 검수, 배송까지 직접 진행하고, 공식 구매처 구입 영수증과 제품 검수 사진 제공을 통해 정가품에 대한 우려를 원천적으로 차단한다. 


이와 함께 이번 일본 웹사이트 오픈을 기념해 세계적인 프리미엄 백화점인 영국 해롯백화점과 하비니콜스, 미국 삭스피프스에비뉴 등 글로벌 공식 파트너십 제휴를 통해 수급 중인 백화점 상품 기획전 및 영국·독일 유명 아울렛 특집 기획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