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 수 있다" 펜싱 박상영 한일전 승리···8강 진출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재유 기자 = 올림픽 2연패에 도전하는 펜싱 박상영이 일본 에이스 선수를 상대로 승리를 거둬 8강행 티켓을 따냈다. 


25일 일본 도쿄 지바현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에페 개인전 16강전에서 박상영은 일본의 미노베 가즈야스를 상대로 15대6 대승을 거뒀다.


박상영은 초반부터 상대를 완전히 제압했다.


인사이트박상영 선수 / 뉴시스


1라운드를 5대2로 마친 박상영은 2라운드에서도 경기를 주도하며 9대3으로 앞섰다. 


2라운드를 마치기 전 15대6으로 승부를 결정 지은 박상영은 준결승 진출을 확정지었다.


2016 리우올림픽에 이어 2번째 금메달에 도전하는 박상영은 8강에서 세계랭킹 1위인 헝가리의 게르겔리 실크로시와 4강행을 놓고 맞붙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