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에 267억짜리 '핑크 다이아' 박더니 인류 최초로 외계 행성까지 사들인 릴 우지 버트

인사이트Twitter 'LILUZIVERT'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268억 핑크 다이아몬드'를 이마에 이식했다가 제거한 릴 우지 버트.


이번에는 그가 행성을 구매한 최초의 인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22일(한국 시간) 가수 그라임스는 자신의 트위터 계정 'Grimezsz'에 이 소식을 알렸다.


그는 릴 우지 버트가 행성을 가지게 됐다며 행성 'WASP-127b(와스프-127b)' 사진을 함께 올리기도 했다.


인사이트Twitter 'latestinspace'


릴 우지 버트 또한 그라임스의 트윗을 인용하며 "모두를 놀라게 하려고 노력했다"고 답했다.


와스프-127b는 2016년 최초 발견된 외계 행성으로 목성보다 약 1.4배 더 큰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릴 우지 버트는 해당 행성의 소유권을 완전히 획득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Twitter 'Grimezsz'


릴 우지 버트는 "아직 작업 중"이라고 답했고, 그라임스 또한 "그가 와스프-127b를 소유하기 위한 법적인 서류가 거의 완성됐다"고 전했다.


이들에 따르면 릴 우지 버트는 행성을 합법적으로 소유한 최초의 인간이 된다.


화려한 머리 스타일, 패션, 피어싱 등으로 개성 강한 모습을 자랑해온 릴 우지 버트가 또 어떤 일로 우리를 놀라게 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