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년 전부터 '코인러'였던 이준석이 "얼마 벌었냐"는 질문에 내놓은 답

인사이트YouTube 'JTBC Insight'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 후보가 "코인 투자로 선거 자금을 벌었다"는 항간의 소문에 직접 답했다.


이 후보는 지난 2019년 유튜브 채널 '김작가TV'에 출연해 직접 만든 자동 투자 프로그램으로 가상화폐 투자를 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이 후보는 "(가상화폐를) 많이 갖고 있다"고 말했던 터라 그의 이번 발언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 후보는 지난 8일 시사교양 유튜브 채널 'JTBC 인사이트'에서 공개된 '신예리의 밤샘토크'에 출연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JTBC Insight'


해당 방송에서 진행자는 "(이 후보가) 코인 투자로 선거 자금을 벌었다는 이야기가 있다"면서 구체적인 수익이 얼마인지 물었다.


이 후보는 "수십, 수백 억은 아니다"라고 답했다. 이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에서 후보들이 쓸 수 있는 액수는 지역구 규모에 따라 1억 5천에서 2억 정도 된다"면서 "그것에 비례해 생각하시면 될 것 같다"고 했다.


진행자가 "그러면 10억 이하인 거냐"고 묻자 이 후보는 "그렇게 보시는 게 편할 것 같다"고 웃으며 말했다.


이 후보가 구체적인 액수를 말하지 않자 PD도 질문 공세를 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JTBC Insight'


"6억 번 것 아니냐"는 PD의 물음에 이 후보는 "가상자산은 변동성이 크다"며 정확한 액수를 이야기하기는 어렵다는 입장을 에둘러 전했다.


이어 이 후보는 "최근 가상화폐 시세도 많이 떨어진데다 수익을 현금화한 부분도 있고 그렇지 않은 부분도 있어 유동적이다"라고 부연했다.


한편 지난해 총선 출마 당시 3억 8천여만 원의 재산을 신고했던 이 후보는 지난달에도 가상화폐 투자를 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지난달 21일 이 후보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머리로 상위 1%보다는 재산으로 상위 1%가 되고 싶어 코인 조금 하고 있다"고 밝혔다. 


YouTube 'JTBC Insigh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