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이재명 대통령 되면 문재인 1년 안에 감옥 갈 수 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여권의 유력한 잠룡 이재명 경기지사가 대통령이 되면 문재인 대통령이 1년 내로 감옥에 갈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여권의 차기 대선 주자를 묻는 말에 홍준표 무소속 의원(대구 수성을)이 내놓은 주장이다.


홍 의원은 지난 14일 대구 지역구 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여권의 차기 과제가 '문 대통령의 퇴임 이후 안전'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지금 여권의 과제는 문 대통령이 퇴임한 후 그의 안전을 보장해줄 수 있는 후보를 찾는 것"이라며 "문 대통령 입장에서는 이 지사는 무조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뉴스1


홍 의원은 이 지사가 문 대통령에게 제일 위험한 후보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이 믿을 만한 대선 후보를 만들어보려고 고심하고 있을 것이라고도 했다.


이어 "이 지사가 대통령이 되면 문 대통령은 1년 안에 감옥 갈 수 있다, 누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이것 하나만큼은 자신할 수 있다"고 재차 강조했다.


홍 의원은 이날 복당과 관련해 또 한 번 의지를 보이기도 했다.


복당에 반대하는 당내 일부 기류에 대해서는 "일부 계파의 흠집 내기에 불과하다"며 "이제는 당으로 돌아갈 때"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홍 의원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겐 애걸하고,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에게도 합당하자고 하는 상황에 같은 식구는 못 들어온다는 것은 계파 논리로밖에 설명할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가 복당하지 못하면 자기 계파의 보스가 대선 후보가 될 것 같은가"라고 지적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