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기억이 안나서 죄송합니다"…역대급 수상소감으로 선배들 빵 터뜨린 '백상' 신인상 배우

2021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남자 신인상 영광은 배우 홍경에게 돌아갔다.

인사이트틱톡 라이브 '제57회백상예술대상'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2021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남자 신인상 영광은 배우 홍경에게 돌아갔다.


13일 오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는 '제 57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이 열리고 있다.


이날 영화부문 신인상 시상자로는 배우 박명훈과 강말금이 자리했다.


영화 '결백'으로 평생 한번 뿐인 신인상을 거머쥔 홍경은 수상소감을 말하며 눈물을 쏟아냈다.


인사이트틱톡 라이브 '제57회백상예술대상'


홍경은 지금 자리에 있기까지 도와준 많은 사람들 한 명, 한 명을 되새기며 벅찬 감정을 드러냈다.


긴장한 나머지 이름을 까먹은 홍경은 "기억이 안 나요. 따로 연락드리겠습니다"라며 울먹거렸다.


그의 마음을 누구보다 잘 이해하는 선배 배우 배종옥과 신혜선 등은 미소를 지으며 홍경을 응원했다.


홍경은 마지막까지 "기억이 안 나서 죄송합니다"라며 연신 사과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은 물론 현장에 있는 동료 배우들의 얼굴에 미소를 짓게 했다.


인사이트틱톡 라이브 '제57회백상예술대상'


한편 홍경과 함께 영화부문 남자 신인상 후보로 이름을 올린 배우에는 '강철비2' 류수영, '반도' 김도윤, '소리꾼' 이봉근, '남매의 여름밤' 박승준 등이다.


영화부문 여자 신인상 주인공은 '남매의 여름밤'의 최정운이다.


인사이트영화 '결백'


인사이트틱톡 라이브 '제57회백상예술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