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 손흥민이 수비수 벗겨내고 만든 오늘(3일)자 슈퍼 원더 감아차기골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토트넘 홋스퍼 '수퍼킹' 손흥민이 환상적인 오른발 감아차기슛으로 리그 16호골을 뽑아냈다.


자신의 한 시즌 최다 21골과 타이기록을 세웠다.


3일(한국 시간) 토트넘은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34라운드에서 셰필드 유나이티드를 4대0으로 완파했다.


YouTube 'Premier League Official'


이날 손흥민은 1골, 1도움을 올렸다. 해트트릭을 기록한 가레스 베일의 활약에 밀리지 않는 기량을 뽐냈다.


후반 16분 베일의 골을 도운 손흥민은 이후 3대0으로 앞선 후반 31분, 스티븐 베르흐베인의 패스를 받고 아크 왼쪽 부근에서 드래그백한 뒤 특유의 오른발 감아차기 슛을 때렸다.


공은 아름다운 궤적을 그리며 골포스트를 때린 뒤 골망을 흔들었다. 모두가 넋을 잃을 수밖에 없는 아름다운 골이었다. 


YouTube 'Premier League Official'


손흥민은 리그 16호골로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리그 득점 공동 3위가 됐다.


이로써 손흥민은 올 시즌 각종 대회에서 21호골(리그 16골, 유로파리그 4골, 카라바오컵 1골)을 기록, 2016~17시즌 자신의 한 시즌 최다 21골과 타이기록을 세웠다.


또 지난 시즌에 이어 손흥민은 2시즌 연속으로 '10-10' 클럽에 가입했다. 이는 EPL 출범 후 뛴 토트넘 선수 중 최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