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한 고양이처럼 큐트+섹시해 홀린듯 계속 보게 되는 브브걸 '단발좌' 유나 애교 (영상)

인사이트YouTube 'GS25 [이리오너라]' 


[인사이트] 이소정 기자 = 브레이브걸스 멤버 '단발좌' 유나의 애교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7일 오후 GS25 공식 유튜브 채널 라이브를 통해 브레이브걸스의 랜선 팬미팅이 진행됐다.


평소 브레이브걸스 멤버 중 가장 시크하고 도도해 보이는 유나는 이번 방송을 통해 색다른 반전 매력을 보였다.


랜선 팬미팅에서 유나는 고양이 머리띠를 착용하고 손동작과 표정으로 고양이를 흉내 내며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GS25 [이리오너라]' 


유나는 볼에 바람을 넣어 다람쥐를 따라 하는 표정을 짓는 등 팬들이 요구하는 다양한 애교를 선보였다.


애교를 보인 후 부끄러워하는 유나의 모습이 팬들의 카메라에  담겨 커뮤니티에서 또 한 번 인기를 끌었다.


이를 본 팬들은 "너무 귀엽다", "유나에게 이런 모습이 있었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중학생 때부터 짧은 머리를 고수하고 있다는 유나는 지난 2016년 데뷔 후에도 단발 스타일링을 찰떡같이 소화하며 '단발좌'라는 별명이 붙여졌다.


그는 그룹 내 리드보컬과 리드래퍼를 맡으며 개성 있는 비주얼뿐만 아니라 탄탄한 퍼포먼스 실력과 매력 넘치는 성격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GS25 [이리오너라]' 


YouTube 'GS25 [이리오너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