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라는 5명 이상 집합금지라 못온걸로"···데뷔 14주년 기념해 오랜만에 모인 카라

인사이트Instagram 'gyuri_88'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그룹 카라 멤버들이 데뷔 14주년을 기념했다.


지난 8일 박규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전 카라 데뷔 14주년 기념을 축하하며 모인 날. 시간이 흐른 만큼 더 많은 의미가 있던 시간. 깜짝 선물로 꽃과 케이크 준비해준 지영이 고마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해당 사진에는 '14'라는 숫자 초가 꽂힌 케이크 앞에 모여서 포즈를 취하는 박규리, 한승연, 니콜, 강지영의 모습이 담겼다.


강지영이 14주년을 맞아 강지영이 멤버들을 불러 뜻깊은 시간을 나눈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yuri_88'


데뷔 14주년을 맞아 4명의 멤버들이 한자리에 모여 여전히 돈독한 우정을 나누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훈훈함을 불렀다.


한 누리꾼은 "구하라 누나도 있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해당 댓글을 본 박규리는 "하라는 4명 이상 집합금지라 못 온 거로 하면 어떨까요"라고 답해 팬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지난 2007년 4인조로 데뷔한 카라는 김성희가 탈퇴한 후 구하라와 강지영이 합류해 5인조로 활동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yuri_88'


카라는 '프리티걸', '허니', '루팡', '미스터', '판도라' 등 수많은 명곡을 남기며 국내외에서 큰 인기를 끌었다.


지난 2014년에는 니콜과 강지영이 탈퇴한 후 허영지가 영입됐으나 2016년 공식 해체했다.


2019년에는 구하라가 세상을 떠나 멤버들은 물론 대중이 큰 슬픔에 잠겼다.


인사이트Instagram 'koohara__'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