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가 바쁜 스케줄 쪼개가며 학점은행제로 '심리학' 공부 중인 감동적인 이유 (영상)

인사이트KBS조이 '무엇이든 물어보살'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가수 겸 배우 하니가 심리학 공부를 하고 있는 깜짝 근황을 공개했다.


5일 방송된 KBS조이 예능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하니와 일반인 의뢰인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하니는 "손이 많이 가는 편이라 일상생활을 못하는 게 많다"라며 "이제는 철들어야 할까요"라는 고민을 털어놨다.


하니는 함께 '수미산장'에 출연 중인 정은지를 언급하며 "은지가 많이 챙겨준다. 그럴 때마다 미안한 마음이 든다"라는 마음을 전했다.


인사이트KBS조이 '무엇이든 물어보살'


궁극적인 목표를 묻는 질문에 하니는 "현재 학점은행제로 심리학을 공부 중"이라고 말했다.


그녀는 "연예계 후배들에게 심리 상담을 해주고 싶기 때문"이라고 공부의 이유를 밝혔다.


그러면서 "아직 뚜렷한 계획은 없지만 공부를 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보살들은 하니의 도전을 응원하면서도 "본인이 밝고 행복해져야 더 좋은 조언도 줄 수 있다"라고 조언했다.


인사이트KBS조이 '무엇이든 물어보살'


네이버 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