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하2'로 복귀한 이지아, 직접 심수련 아닌 '나애교'라며 정체 스포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SBS 인기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1에서 심수련 역으로 열연을 펼쳤던 이지아가 시즌2로 돌아와 직접 본인의 배역을 언급했다.


지난 7일 오후 이지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나애교"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펜트하우스2' 6화의 엔딩을 장식했던 본인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많은 시청자를 혼란에 빠트렸던 장면이었는데, 이지아는 사람들이 '심수련이 살아돌아온 거냐', '주단태의 전처인 나애교가 심수련과 똑같이 생긴 거냐'라고 혼란스러워하자 직접 정체를 고백한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주단태(엄기준 분)는 과거 심수련이 이별을 고했음에도 심수련의 약혼자를 죽이기까지 한 후 데려온 바 있다.


심수련에 대한 주단태의 집착이 남다르기에 많은 이들은 "심수련을 대신할 사람을 찾다가 똑같이 생긴 나애교를 찾은 거 같다"라고 추측했다.


앞서 로건리(박은석 분)의 수하인 진분홍(안연홍 분)은 오윤희(유진 분)에게 "주단태의 모든 것을 알고 있는 나애교를 찾아라"라는 지령을 내렸었다.


주단태의 전처이자 주석훈(김영대 분), 주석경(한지현 분)의 친모인 나애교가 시즌 2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이는데, 과연 그가 '펜트하우스2'에 어떤 반전을 가져다줄지 시청자의 관심이 높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