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작가 김은희 "넷플릭스는 간섭 1도 안하고 '돈'만 준다"

인사이트넷플릭스 '킹덤'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인기 드라마 '킹덤'의 김은희 작가가 넷플릭스와의 인연을 언급하며 협업에 만족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25일 김은희 작가는 넷플릭스 콘텐츠 로드쇼 'See What’s Next Korea 2021'에서 드라마 '킹덤'에 대해 이야기했다.


'킹덤'이 처음 공개된 지 3년이 지난 가운데 김 작가는 "한마디로 표현하면 행복한 시간이었다. 오랫동안 기획했고 정말 나올 수 있을까 회의적이었는데 좋은 창작자, 배우들과 만들어져 감사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이렇게까지 간섭을 안 해도 되나 했다. 신뢰를 많이 보내주셨다. 집필할 때부터 원팀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쓰고 온 걸 검토한다기 보다 뭘 해줄 수 있을까를 고민해 주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넷플릭스


인사이트YouTube 'Netflix Korea'


불필요한 간섭 대신 신뢰를 주며 김 작가와 돈독한 관계를 유지하려 노력한 것으로 보인다.


나아가 김 작가는 "의견은 안 주고 돈만 주신다"며 금전적 지원도 넉넉하게(?) 받았음을 알렸다.


끝으로 "처음 시작할 때 회의를 하는데 긴장했다. 영어도 잘 못하는데, '뭐라고 하는 거 아니야?'라고 생각했다"면서 "그런데 한 번도 '노'라는 말을 들어본 적 없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Netflix Korea'


그만큼 김 작가의 시나리오를 신뢰하고 믿었다는 뜻으로 풀이돼 넷플릭스의 무한 애정이 느껴진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한편 최근 유튜브 채널 'Netflix Korea'에서는 '킹덤: 아신전' 예고편 영상이 올라왔다.


'킹덤: 아신전'은 넷플릭스 '킹덤' 시즌 2를 잇는 스페셜 에피소드로 올해 공개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