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만 유튜버 유정호의 극단적 선택 시도 원인은 '악플'이었다

인사이트유정호 / YouYube '유정호tv'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오늘 새벽 100만 유튜버 유정호가 극단적 선택을 기도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경찰·구급대가 출동해 유정호가 응급실로 옮겨졌고, 현재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팬들이 가슴을 쓸어내렸다.


유정호의 지인은 "그가 그런 선택을 하게 된 건 '악플'과 관련이 있다"라고 증언했다.


인사이트YouYube '유정호tv'


22일 스포츠경향은 유정호와 함께 기부단체 유스타즈를 설립한 황희두 대표와 진행한 인터뷰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황 대표는 매체에 "유정호는 진행 중이던 기부 활동과 그 일환인 화장품 사업을 진행하면서 수많은 악플을 받았다"라며 "악플러들의 지속적인 공격 때문에 심적 고통을 느껴왔다"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유정호는 현재 건강을 회복 중"이라며 "악플러들이 세상에서 사라졌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유정호는 이날 새벽 5시 5분께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언'을 게재했다. 해당 유언글은 오타로 가득했다. 그만큼 힘들었던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YouYube '유정호tv'


인사이트Facebook '유정호'


유튜브에도 유언 영상을 게재하면서 놀란 팬들이 경찰에 신고했고, 즉각 구조대와 출동한 경찰은 유정호의 신병을 확보했다.


이후 그의 아내는 "다행히 구급대원 분들과 경찰관 분들의 도움으로 발견하여 응급실에 있다"라면서 "저도 정신이 없어 남편이 깨어나면 경과를 말씀드리겠습니다. 죄송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한편 최근 인터넷방송인들의 극단적 선택이 이어지고 있어 팬들이 크게 걱정하고 있다.


인사이트YouYube '유정호tv'


연예인들만큼 미디어에 노출되고 있지만, 악플과 관련한 보호는 받지 못하면서 심적 고통을 더욱 크게 느끼고 있기 때문이라는 게 팬들의 분석이다.


채팅창을 통한 직접적이고 즉각적인 악플이 특히 인터넷방송인들을 괴롭게 하는 만큼 대책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