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수록 더 닮아간다"...벌써 14살된 아이유 아역배우의 '세젤예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gyu_ri_kim9'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가수 겸 배우 아이유와 똑 닮은 외모를 자랑하는 아역 배우, 김규리.


폭풍 성장 중인 김규리의 사랑스러운 미모가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각종 SNS상에는 아역 배우 김규리의 근황 사진이 전해졌다.


올해 14살이 된 김규리는 '리틀 아이유'라는 수식어답게 귀엽고 사랑스러운 과즙상 분위기를 마구 풍겼다.


올망졸망한 이목구비는 더욱더 또렷해졌고 어엿한 소녀미를 풍기는 모습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yu_ri_kim9'


특히 마냥 순수하고 귀여워 보였던 이미지에서 남다른 아우라를 장착한 배우로서의 포스마저 느껴졌다.


아이유의 인형 미모를 그대로 재현한 듯한 놀라운 싱크로율 역시 여전했다.


실제로 김규리는 그동안 아이유 전문 아역배우라 불릴 정도로 다양한 드라마에서 아이유의 아역을 연기했다.


지난 2018년 tvN '나의 아저씨'부터 시작해 지난 2019년 tvN '호텔 델루나'까지 그는 극 중 아이유의 어린 시절을 연기해 시청자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yu_ri_kim9'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