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서 양갈래하고 또 레전드 미모 경신한 '41살' 송지효

인사이트SBS '런닝맨'


[뉴스1] 안태현 기자 = '런닝맨' 송지효가 '불량지효'부터 '송토마'까지 자신의 부캐를 모두 선보인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송지효가 자신의 부캐를 총출동 시키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1980년대 고등학생으로 변신해 그때 그 시절을 완벽 재현했다. 특히, 송지효는 옛날 교복은 물론 복고풍 파마와 양갈래 머리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본캐 '예쁘지효'를 소환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밴드부 메인보컬을 맡은 송지효는 같은 부원인 하하, 양세찬을 휘어잡고, 열창까지 하며 열정을 불태웠다. "송토마 가자!"라며 텐션을 끌어올리는가 하면, '송토마 댄스'까지 만들어 멤버들과 촬영장을 장악했다.


이에 질세라 댄스부 전소민도 복고 댄스로 맞대응했지만 그럴 때마다 송지효의 흥이 업그레이드되면서 이날 '런닝맨'의 흥을 주도했다. 심지어 멤버들의 꼼수가 발각되자 "웃기는 소리 하지마"라며 불량지효로 변신해 모두를 공포에 떨게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