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친 X아"라고 싸우다가 카메라 들이대면 둘도 없이 친한 척한다는 걸그룹 (영상)

인사이트YouTube '웨이랜드 WayLand'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크레용팝 웨이가 한 걸그룹의 관계에 관한 숨겨진 이야기를 폭로했다.


지난 1일 웨이는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 WayLand'를 통해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영상에는 연예계 숨겨진 진실에 관해 묻는 팬의 질문에 답하는 웨이의 모습이 담겼다.


그중에서 구독자의 눈길을 집중시킨 것은 바로 "비즈니스 관계인 그룹을 본 적 있나"라는 질문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웨이랜드 WayLand'


웨이는 "봤어요"라면서 "작곡가를 통해 이 그룹이 비즈니스라는 걸 듣게 됐다"고 운을 뗐다.


한 그룹을 두고 깜짝 놀랄 정도로 비즈니스 관계를 유지한다고 밝힌 작곡가에 웨이는 "'어때서 그러냐'라고 물어봤다"고 전했다.


작곡가는 해당 걸그룹이 서로 "미친x아", "네가 뭔데" 등의 욕설을 뱉으며 살벌하게 싸웠다고 얘기했다.


그러면서 싸우는 와중에도 카메라가 걸그룹에게 다가오면 서로 부둥켜안고 해맑은 표정을 짓는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웨이랜드 WayLand'


이후 행사 현장에서 작곡가가 언급한 걸그룹을 실제로 만났다는 웨이는 "실제로 살벌하게 싸우더라"라고 밝혔다.


현재 해당 걸그룹이 해체했다는 웨이는 "요즘 되게 잘 지내는 것 같던데, 비즈니스인지, 가족 같은지 아니면 요즘 다시 친해진 건지 그건 아무도 모른다"고 말해 호기심을 높였다.


특정 걸그룹의 이면을 폭로한 웨이를 하단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두번은 없다'


YouTube '웨이랜드 WayLand'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