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8일) 6분 더 길어진 확장판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 개봉

인사이트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서 러닝타임 6분 14초가 추가된 버전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감독 홍원찬)이 오는 28일 개봉한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서 6분14초가 추가된 버전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이 개봉일을 오는 28일 문화가 있는 날로 변경, 이와 함께 서울지역 릴레이 무대인사 일정을 확정했다고 26일 밝혔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 무대인사는 '파이널컷' 버전 개봉 기념과 함께 오리지널 버전의 흥행 감사의 의미를 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개봉 다음날인 오는 29일 무대인사에는 인남 역의 황정민은 물론 인남의 처절한 추격과 관련된 인물인 유민 역의 박소이, 영주 역의 최희서, 시마다 역의 박명훈, 영배 역의 이서환 그리고 홍원찬 감독이 참석해 관객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를 전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오는 31일 무대인사에는 레이 역의 이정재가 황정민의 바톤을 이어 받아 박소이, 최희서, 박명훈, 이서환, 홍원찬 감독과 함께한다.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메가박스 코엑스, CGV압구정, CGV강변, 롯데시네마 건대입구, CGV왕십리에서 진행되는 이번 무대인사 예매는 순차적으로 오픈 예정이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은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 인남을 돕는 조력자 유이(박정민)의 더욱 짙어진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이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올해 개봉한 한국 영화 중 최장기간인 21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며 누적 관객수 약 436만 명을 모은 올 여름 최고 흥행작이다.


대한민국에서 볼 수 없었던 압도적인 하드보일드 추격액션과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의 폭발적 열연 그리고 이국적 로케이션 풍광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