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시아가가 야심 차게 출시한 고무장갑st '175만원'짜리 발가락 하이힐

인사이트발렌시아가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세계적인 명품 브랜드 '발렌시아가'가 감각적인 디자인의 핑크 하이힐을 출시했다.


명품 브랜드에서 출시한 신발답게 가격은 175만원으로 저렴한 편은 아니지만 진정한 패션 인싸로 거듭나고 싶은 소비자라면 주목하자.


최근 발렌시아가는 비브람과 협업으로 탄생한 발렌시아가 '토(Toe)' 컬렉션을 선보였다.


이번 컬렉션은 '발렌시아가 토 삭(Balenciaga Toe Sock)', '발렌시아가 토 레이스 업(Balenciaga Toe Lace Up)' 그리고 하이힐 형태의 '발렌시아가 힐 토(Balenciaga Heeled Toe)'의 세 가지 모델로 구성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발렌시아가 공식 홈페이지


이 중 가장 소비자들의 이목을 끈 모델은 단연 하이힐 형태의 발렌시아가 힐 토다.


이번 발렌시아가의 힐 토에는 일반적인 신발과 다르게 발바닥과 발가락을 인체 고유의 특성에 맞춰서 분리한 디자인이 입혔다. 이는 곧 가장 유연한 움직임이 가능하다는 뜻이다.


색상은 핑크와 검정 두 가지 색으로 나왔는데 특히 핑크 하이힐이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발렌시아가 공식 홈페이지


일부 소비자들은 해당 제품을 두고 '고무장갑' 혹은 '발가락 양말'이 생각난다는 반응을 보였다.


색깔과 재질이 고무장갑 색과 비슷하고, 발가락이 다섯 개로 벌어져 있는 게 얼핏 발가락 양말을 연상케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는 일부의 생각일 뿐, 해당 제품은 벌써 마니아층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고 인싸템으로 떠 오르고 있다는 후문이 들려오고 있다.


한편 발렌시아가 토 한정판 컬렉션은 오늘부터 발렌시아가 공식 온라인 스토어와 전 세계의 한정된 편집매장에서 만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