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 부상으로 다리 한쪽 마비 왔는데 '기어다니며' 훈련 완수하려 한 윽박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윽박이 가짜사나이2를 퇴교해야 하는 상황에 고통스러워했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피지컬갤러리'에서는 '저체온증이 왜 무서운지 보여주는 특수전 훈련 l 가짜사나이2 Ep2'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영상에서는 훈련 도중 허리에 부상을 입고 다리가 움직이지 않아 고통을 호소하는 윽박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윽박은 허리가 너무 아파 서 있을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그는 철봉을 잡고 서 있다가 결국 의료진의 진료를 받았다. 거칠게 숨을 내쉬면서도 윽박은 절대 퇴교를 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하지만 동료들에게 복귀하려 하는데 그의 다리가 말을 듣지 않았다.


윽박은 걷지 못하면 기어서라도 동료들에게 돌아가 훈련을 완수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웠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하지만 뜻대로 움직여지지 않는 한쪽 다리에 괴로운 듯 그는 자신의 다리와 머리를 때리며 눈물을 흘렸다.


윽박은 "진짜로, 진짜.."라고 얘기하며 몸이 말을 듣지 않는 상황에 괴로움을 호소하다 결국 퇴교했다.


누구보다 최선을 다했던 윽박의 모습을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YouTube '피지컬갤러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