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관한테 혼나기 싫어 허겁지겁 뛰다 뜻밖의 '빤스런' 선보인 '가짜사나이2' 홍구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가짜사나이2에 참가한 아프리카TV BJ 겸 유튜버 홍구가 갑작스러운 팬티 노출로 웃음을 안겼다.


1일 오후 8시, 유튜브 채널 '피지컬갤러리'에는 많은 사람들이 기다렸던 '가짜사나이 2기' 첫 화가 공개됐다.


첫 화에는 면접을 통과하고 최종 합격한 모델 겸 배우 줄리엔 강, 전 국가대표 골키퍼 김병지,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곽윤기, 싱어송라이터 샘김, BJ 힘의길, 윽박, 홍구, 머독, 조재원, 까로, 이과장 등 총 14명의 참가자가 등장했다.


훈련하러 출발하기 위해 모인 참가자들은 웃고 대화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하지만 이는 얼마 가지 못했다. 교육 장소에 도착한 이들은 간단한 신체검사를 받은 후 본격적인 훈련에 들어갔다.


갑자기 시작된 강도 높은 훈련과 언성을 높이는 교관들에 당황한 참가자들은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


이들은 흙탕물에 들어가 머리를 집어넣고 모래사장 이곳저곳을 뛰어다녀야 했다. 여기저기서 참가자들의 신음이 터져 나왔다.


그런데 이때 심각하게 보던 시청자들을 빵 터지게 하는 장면이 등장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피지컬갤러리'


뛰어가라는 교관 에이전트H의 불호령에 온 힘을 다해 뛰던 홍구의 바지가 고무줄이 헐거웠는지 점점 내려가더니 발목 위에 대롱대롱 매달린 것이다.


이 때문에 홍구의 검은색 팬티가 드러났다.


하지만 교관들에게 혼나는 것이 두려웠던 홍구는 바지가 내려가 팬티가 보이건 말건, 촬영하건 말건 오로지 달리기에 집중했다.


인사이트


YouTube '피지컬갤러리'


그리고 사달이 일어났다. 바지가 내려간 상태로 뛰던 홍구는 얼마 못 가 결국 바지에 걸려 넘어져 버렸다.


"뭐해? 뭐하냐고!" 소리를 지르는 교관의 목소리에 놀란 홍구는 곧장 일어나 바지를 잡아 올리며 다시 달리기 시작하는 '웃픈'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해당 장면을 본 시청자들은 "보자마자 빵 터졌다", "이게 바로 빤스런이다", "교관도 당황했을 듯", "홍구 개그캐인가"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YouTube '피지컬갤러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