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디야, 추석 앞두고 알바생 300명에게 '1억 5천만 원' 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디야커피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이디야커피가 이디야 메이트 300명에게 1억 5천만 원의 희망기금을 전달했다는 훈훈한 소식이다.


지난 28일 이디야커피가 매장에서 근무하는 이디야 메이트 300명을 대상으로 '2020 하반기 이디야 메이트 희망기금'을 전달했다.


이디야 메이트 희망기금은 전국 매장에서 근무하는 이디야 메이트들을 응원하고 격려하기 위한 장학금 제도이다.


이디야커피 측이 이번 전달식을 통해 전달한 금액만 총 1억 5천만 원에 달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디야커피


이는 300명에게 1인당 50만 원씩 제공한 금액을 합산한 것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이디야 메이트들을 위해 상반기보다 수혜 인원을 100명 더 늘렸다.


덕분에 이디야 매장에서 근무하던 이들은 따뜻한 마음으로 추석 연휴를 보내러 갈 수 있게 됐다.


한편 '이디야 메이트 희망기금'은 이디야커피의 대표적인 가맹점 상생 제도 중 하나다.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씩 시행해오고 있으며, 지금까지 3534명의 이디야 메이트들에게 총 17억 6,700만 원의 장학금이 전달됐다.


이디야커피는 해당 기금 이외에도 '가맹점주 자녀 대학 입학금 지원', '장기 매장 운영 점주 포상' 등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