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산 오징어 포장지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검출됐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윤다혜 기자 = 중국 지린성(吉林省)에서 수입한 러시아산 냉동 오징어 포장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로이터통신이 20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지린성 보건 당국은 이날 공식 위챗 계정을 통해 이를 알리며 8월 24일부터 31일까지 수입 냉동 오징어를 구매하거나 먹은 사람들은 당국에 즉시 신고하고,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것을 촉구했다.


보건 당국에 따르면 코로나19가 검출된 이 오징어는 지린성 훈춘시(珲春市)의 한 회사가 수입해 지린성 곳곳의 냉동 수산 도매점을 통해 팔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pixabay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중국에서는 수입 냉동식품에서 코로나19가 검출되는 일이 계속되고 있다. 앞서 지난달 중국 산둥(山東)성 당국은 수입 냉동 수산물의 포장지 샘플 3개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또 중국 국영 CCTV는 중국 안후이(安徽省)성의 한 식당에서 에콰도르 냉동 새우 포장지 바깥쪽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현재 중국은 35일째 지역감염 '제로'를 기록하고 있다.


그러나 최근 외국인 감염자들이 윈난(云南)성 루이리(瑞麗)시 시내를 활보해 시민 전원이 격리하고 코로나19 검사를 받거나 수입 냉동식품에서 코로나19가 검출되는 등 코로나19 재확산의 위기는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