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이게 유튜브 마지막일 듯"···'뒷광고' 인정하더니 잠정 은퇴 선언한 '147만 유튜버' 칩

무려 147만 명의 구독자를 거느린 요리 유튜버 '칩'이 은퇴를 암시하는 발언을 해 팬들을 충격에 빠트렸다.

인사이트YouTube '칩 chip'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무려 147만 명의 구독자를 거느린 요리 유튜버 '칩'이 은퇴를 암시하는 발언을 해 팬들을 충격에 빠트렸다.


지난 13일 칩은 유튜브 생방송을 켜고 '뒷광고'와 그간의 논란에 대해 솔직히 해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칩은 지난해 11월 에어프라이기를 받으며 뒷광고를 했다고 솔직히 인정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모든 비난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는 발언도 덧붙였다.


다만 여자친구이자 유튜버인 '지읒asmr'에 관한 루머와 일간베스트·디시인사이드·오늘의유머·루리웹 등의 이용자라는 소문에 대해서는 선을 그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칩 chip'


특히 그는 "내가 시켜서 여자친구가 노출 영상을 찍은 것은 아니다", "여자친구를 유튜브 채널 성장에 이용한 적은 없다"고 강조했다.


또한 칩은 "특정 페이스북 페이지에 '좋아요'를 누른 것은 일베의 세계관을 모르기 때문에 당연히 일베 활동으로 해석될 수 없다", "'이거 딱 좋다'라는 표현 역시 일베 드립을 인지하고 쓴 게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칩은 "이게 마지막 영상이 될 거 같다"라고 말하면서 은퇴를 예고하는 듯한 말도 했다.


칩은 "(내) 멘탈이 약하다는 것은 알고 있었는데 너무 힘들다"며 "짧은 시간 안에 돌아올 일은 절대 없다"고 전했다.


인사이트YouTube '칩 chip'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지읒asmr'


YouTube '칩chi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