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사나이2 출연하라는 말에 파이터(?) 김동현이 김계란에게 한 '역제안'

인사이트YouTube '매미킴 TV'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한때 한국에서 가장 싸움을 잘 했던 사나이로 불렸던 '매미킴' 김동현.


그가 '피지컬갤러리' 김계란에게 제안했다. 자신의 체육관 '팀스턴건'의 훈련을 버텨보라고 제안한 것이다.


4일 김동현의 유튜브 채널 '매미킴 TV'에는 가짜사나이2 출연 여부에 대한 김동현의 반응이 담긴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 속 김동현은 먼저 가짜사나이2는 해낼 수 있을 것 같다고 자신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매미킴 TV'


UDT도 물론 힘들겠지만, 격투 선수들은 체력적으로 지지 않는 훈련을 매일 하기 때문에 늘 있는 훈련이라는 느낌으로 하면 죽을 정도로 낙오하는 일은 없을 거라고 했다.


UDT/SEAL을 무시하는 게 아닌, 체력을 위해 매일 훈련을 하는 덕분에 나오는 자부심이 느껴졌다.


"드루 오세요! 바로 가죠"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매미킴 TV'


가짜사나이2 출연 제의가 온다면 곧바로 응한다는 게 김동현의 대답이었다.


그러면서 그는 역제안을 했다. UDT 출신 김계란이 과연 '팀스턴건' 선수부 훈련을 버틸 수 있을지 궁금하다는 김동현은 "풀 스케줄 4박 5일 훈련을 해보자"라고 제안했다.


즉 김동현의 UDT 4박 5일 훈련 버터기 vs 김계란 팀스턴건 선수부 4박 5일 훈련 버티기를 하자는 것.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매미킴 TV'


김동현은 "어떤 훈련이 더 힘들고 버티기 어려울까를 생각했을 때, 김계란 씨가 더 버티기 힘들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러한 제안은 모두 김계란에게 사전에 허락을 받았고, 누리꾼들의 반응이 궁금해 영상으로 제작했다고 한다. 


인사이트


YouTube '매미킴 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